현재 위치

  1. Home
  2. CULTURE
New

뉴욕의 상뻬

[해외배송 가능상품]
스토어 정보 공급사 바로가기
기본 정보
상품명 뉴욕의 상뻬
제조사 미메시스
원산지 국내
소비자가 24,000won
판매가 24,000won
적립금 240원 (1%)
배송비 4,000won
수량 수량증가수량감소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상품 옵션
옵션 선택

최소주문수량 1개 이상 / 최대주문수량 0개 이하

사이즈 가이드
상품 목록
상품명 수량 가격
뉴욕의 상뻬 수량증가 수량감소 24000 (  240)
TOTAL : 0 (0개)

할인가가 적용된 최종 결제예정금액은 주문 시 확인할 수 있습니다.

RECOMMEND ITEMS

본 상품의 구매자 분들은 아래 상품들도 함께 구매하셨습니다.






칸칸책방 
.
어제보다 더 단단한 나를 위하여
삶을 한 뼘 더 풍요롭게 채우는 책을 소개하고 함께 읽습니다.








[주제가 있는 책]

뉴욕의 상뻬

수채화의 시인 상뻬의 '뉴요커'지 표지화 30년


-

다정하고 위트 있는 그림,
30년간 <뉴요커>에 실린 상뻬의 그림 속으로 초대합니다 



 

 


 

 

 

 

 

 




 





  칸 칸 ’ s  P i c k  




#1. L(르카르팡티에): 그래도 언젠가는
<뉴요커>에 그림을 실을 수 있을 거라는 꿈을 꾸었겠지요?

-

#2. S(상뻬): 그럼요! 나는 늘 꿈을 꾸고 있었으니까요.
하지만 ‘언젠가 나도 할 수 있을 거야’가 아니라 ‘언젠가는 행운이 올 거야’ 하고 생각했지요.
그게 좀 다르거든요. -30p

-

#3. L(르카르팡티에): (뉴요커의) 숀 사장이 그림 속 주인공의 팔을 고쳐 그리게 한 것 외에,
어떤 가르침을 주었습니까?

-

#4. S(상뻬): 일을 하는 모든 사람들이 배워야 하는 것들을 가르쳐 주었지요.
지시를 내리는 사람을 존경해야 한다는 것. 내가 <뉴요커>에서 일을 했던 게 무의미하지 않았어요.
그쪽 사람들과 행복하게 일했던 것, 정말로 행복하게 일했던 건 가치 있는 일이었지요. -49p



 

 

 








장 자크 상페 Jean Jacques Sempe

1932년 8월 17일 보르도에서 출생했다. 이제 전 세계의 마음 따뜻한 사람들을 사로잡고 있는 그의 그림은 소년 시절, 악단에서 연주하는 것을 꿈꾸며 음악가들을 그리는 것으로 시작되었다. 궁핍한 생활을 벗어나기 위한 수단으로 그림을 그려 팔던 상뻬는 19세부터 만평을 그리기 시작하여 그의 그림을 실어 주는 신문사들을 전전하였으며, 1961년 첫 화집 [쉬운 것은 아무것도 없다]를 내고서야 비로소 사람들의 인정을 받는 삽화가로 자리 잡게 되었다. 이후로 드노엘 출판사와 갈리마르 출판사에서 많은 작품집을 출간하였다. 그는 [파리 마치], [펀치], [렉스프레스] 같은 주간지에 기고해 왔으며, 프랑스 작가로서는 드물게 미국에서도 열렬한 반응을 얻어 '뉴요커'와 '뉴욕 타임스'에도 기고하고 있다. 상뻬는 처음 보는 사람이라도 푸근함을 느껴 쉽사리 눈을 뗄 수 없을 만큼 흡인력을 가지는 그림을 그려낸다. 가냘픈 선과 담담한 채색으로, 절대적인 고립이 아니라 인간 내면의 그리움과 아쉬움을 통해 인간의 고독한 모습을 표현한다. 그의 그림에는 숨 막힐 듯한 이 세상의 애처로운 희생자들이 맑고 진솔하며, 투명한 표정으로 드러나고 있다. 또 그런 그림들은 간결하고 위트가 넘치는 그의 글들과 함께 그의 화집에 의미를 더하고 있다. 상뻬는 잘 알려진 파트리크 쥐스킨트의 소설 [좀머 씨 이야기]의 삽화를 그리기도 했으며, 그가 그림을 그리고 글을 쓴 [속 깊은 이성 친구], [얼굴 빨개지는 아이] [자전거를 못 타는 아이], [마주보기] 등의 작품이 있다

도서명 뉴욕의 상뻬  저자 장 자크 상페  원제 Sempe A New York(2009년)  출판사 미메시스  크기 170x237mmmm  쪽수 344쪽  제품구성 반양장본 전1권  출간일 2012.3.5





A/S 책임자: CURRENT BROWN, 고객센터 게시판 문의


배송안내

  • 배송 방법 : 택배
  • 배송 지역 : 전국지역
  • 배송 비용 : 4,000won
  • 배송 기간 : 3일 ~ 5일
  • 배송 안내 : 제주, 도서지역은 배송비가 3,000원 추가됩니다.
    입금 확인후 순차적으로 발송준비에 들어갑니다.
    주문제작 상품의 경우 3일 ~ 5일(주말 및 공휴일 제외)이 소요됩니다.
    배송일을 여유있게 주문해주세요.

교환 및 반품안내

교환 및 반품이 가능한 경우
- 판매자의 착오로 인하여 오배송, 누락된 경우
- 배송 중 상품이 파손되어 도착한 경우(상품의 파손된 부분, 포장된 상태를 간단히 사진을 찍어서 보내주시면 더욱 빠르게 처리됩니다.)
- 상품을 받으신 날로부터 7일이내에 알려주셔야 가능합니다.(단,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가치가 상실된 경우에는 교환/반품이 불가능하니 유의해주세요.)
- 공급받으신 상품 및 용역의 내용이 표시.광고 내용과
   다르거나 다르게 이행된 경우에는 공급받은 날로부터 3개월이내에 가능합니다.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 고객님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멸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 상품의 내용을 확인하기 위하여
  포장 등을 훼손한 경우는 제외
-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가치가 상실된 경우
  (예 : 가전제품, 식품, 음반 등, 단 액정화면이 부착된 노트북, LCD모니터, 디지털 카메라 등의 불량화소에
  따른 반품/교환은 제조사 기준에 따릅니다.) 
- 고객님의 사용 또는 일부 소비에 의하여 상품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시간의 경과에 의하여 재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상품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복제가 가능한 상품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자세한 내용은 고객만족센터 1:1 E-MAIL상담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고객님의 마음이 바뀌어 교환, 반품을 하실 경우 상품반송 비용은 고객님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단순 변심, 색상 교환, 사이즈 교환 등 포함)

기타 안내

REVIEW

상품의 사용후기를 적어주세요.

게시물이 없습니다

상품후기작성 모두보기

Q&A

상품에 대해 궁금한 점을 해결해 드립니다.

게시물이 없습니다

상품문의하기 모두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