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위치

  1. Home
  2. CULTURE
  3. MAGAZINE
  4. bear

bear VOL.4 House

[해외배송 가능상품]
스토어 정보 공급사 바로가기
기본 정보
상품명 bear VOL.4 House
제조사 디자인이음
원산지 국내
소비자가 13,000won
판매가 11,700won
적립금 117원 (1%)
배송비 3,000won
수량 수량증가수량감소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상품 옵션
옵션 선택

최소주문수량 1개 이상 / 최대주문수량 0개 이하

사이즈 가이드
상품 목록
상품명 수량 가격
bear VOL.4 House 수량증가 수량감소 11700 (  117)
TOTAL : 0 (0개)

할인가가 적용된 최종 결제예정금액은 주문 시 확인할 수 있습니다.

RECOMMEND ITEMS

본 상품의 구매자 분들은 아래 상품들도 함께 구매하셨습니다.






b e a r

V O L . 4



“지금 행복한 집에 살고 있나요?” 


《베어》는 행복한 일을 하는 사람들을 소개하는 휴먼매거진입니다. 각 호마다 주제를 정하고 그 분야에서 일을 하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들어봅니다. 좋아하는 일을 하면서 사는 것은 가능할까요? 막연히 상상해봤던 낭만적인 일의 세계를 깊숙이 들여다 볼 수 있습니다. 
이번 호의 주제는 집입니다. 멋진 집이나 유행하는 인테리어 보다는 현실의 주택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노력하는 사람들을 소개합니다. 무조건 허물지 말고 고쳐서 쓰자는 수리건축가와 사람 냄새 나는 집을 짓는 건축가도 만나보았습니다. 가족을 위한 인테리어 디자이너의 조언과 1인 가족을 위한 현실적인 조언도 비교해볼 수 있습니다. 쇼룸을 집처럼 만들어놓은 패브릭 회사와 원목 가구 회사도 찾아가보았습니다. 그리고 주택 건설의 불신을 해결하기 위해 노력하는 협동조합과 저소득 가구의 주거 환경 개선을 위해 땀 흘리는 현장도 다녀왔습니다. 마지막으로 태안에서 직접 집을 짓고 살아가는 한 가족을 보며 행복한 집에 관해 다시 생각해보면 좋을 것 같습니다. 
이번 호는 우리에게 가장 근본적인 행복의 조건에 관해 질문합니다. 과연 가족 모두가 행복하게 사는 집은 어떤 모습일까요? 직접 확인해 보시기 바랍니다. 

 


 

 




목차


Characteristic 
집 고치는 의사 - 수리수리 집수리 
골목을 비추는 빛 - 조명가게 
사람 냄새 나는 집 - 유타 건축사사무소 
손수 집을 짓고 정직하게 일하다 - 벵디1967 

Fateful 
오래가는 것의 중요성 - 키티버니포니 
나무로 지은 집 - 두꺼비집짓기협동조합 
이야기가 자라는 집 - 달앤스타일 

Special 
행복을 유보하지 않는 삶 - 루머스 
가구에 생활을 담다 - 비플러스엠 
시간의 건축 - 에이라운드 건축 
일상을 적시는 그녀의 살림 - 띵굴마님 

Hopeful 
즐거운 우리 집 - 수작사계 
주말을 채우는 집 - 박성호 
별이 보이는 삶 - 노아 라이프스케이프 디자인 
젊은 건축가에게 물었다 - 제이와이아키텍츠 

Beyond 
집, 현실과 상상의 경계를 날다 - 로랑 셰에르 
주택 건축의 기준을 세우다 - 하우스스타일 
새 동네에 살어리랏다 - 새동네 복덕방 
초석을 짓는 사람들 - 한국해비타트




“저는 어떤 곳에 집을 지으려면 못해도 1년은 공부가 필요하다고 생각해요. 
컨테이너 박스라도 놓고 직접 살아보면 더할 나위 없이 좋겠죠. 
해가 나는 시간과 방향은 단순히 남향으로 퉁쳐질 게 아니거든요.” 
- 수작사계 목수 이중희, 김소연 부부 

《베어》에는 유명한 사람이 나오지 않습니다. 광고도 없고, 새로운 브랜드도 없습니다. 그저 주변의 평범한 사람들을 묵묵히 지켜볼 뿐입니다. 자주 가는 동네 카페의 바리스타와 커피에 대해 이야기하고 그들의 일하는 모습을 촬영하는 식입니다. 지저분한 작업테이블과 일에 집중하느라 일그러진 표정이 얼마나 아름다운지, 평범한 일이 얼마나 소중한 것인지 함께 느껴 보시길 바랍니다. 
모든 일은 가치가 있습니다. 하지만 그것을 예술로 승화시키는 것은 사람의 열정입니다. 《베어》는 더 행복하게 일하는 사회를 꿈꾸고, 묵묵히 자신의 일을 하는 사람들을 소개합니다. 《베어》는 생생한 현장의 에피소드와 인터뷰이의 진솔한 이야기를 담고 있습니다. 《베어》는 일을 통해 더 많은 사람들이 행복해 지기를 바랍니다.


도서명 bear  저자 베어매거진 편집부  출판사 디자인이음  크기 170x240mm  쪽수 190  제품구성 전1권  출간일 2016.03.22


A/S 책임자: CURRENT BROWN, 고객센터 게시판 문의


배송안내

  • 배송 방법 : 택배
  • 배송 지역 : 전국지역
  • 배송 비용 : 3,000won
  • 배송 기간 : 3일 ~ 5일
  • 배송 안내 : 제주, 도서지역은 배송비가 3,000원 추가됩니다.
    입금 확인후 순차적으로 발송준비에 들어갑니다.
    주문제작 상품의 경우 3일 ~ 5일(주말 및 공휴일 제외)이 소요됩니다.
    배송일을 여유있게 주문해주세요.

교환 및 반품안내

교환 및 반품이 가능한 경우
- 판매자의 착오로 인하여 오배송, 누락된 경우
- 배송 중 상품이 파손되어 도착한 경우(상품의 파손된 부분, 포장된 상태를 간단히 사진을 찍어서 보내주시면 더욱 빠르게 처리됩니다.)
- 상품을 받으신 날로부터 7일이내에 알려주셔야 가능합니다.(단,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가치가 상실된 경우에는 교환/반품이 불가능하니 유의해주세요.)
- 공급받으신 상품 및 용역의 내용이 표시.광고 내용과
   다르거나 다르게 이행된 경우에는 공급받은 날로부터 3개월이내에 가능합니다.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 고객님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멸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 상품의 내용을 확인하기 위하여
  포장 등을 훼손한 경우는 제외
-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가치가 상실된 경우
  (예 : 가전제품, 식품, 음반 등, 단 액정화면이 부착된 노트북, LCD모니터, 디지털 카메라 등의 불량화소에
  따른 반품/교환은 제조사 기준에 따릅니다.) 
- 고객님의 사용 또는 일부 소비에 의하여 상품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시간의 경과에 의하여 재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상품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복제가 가능한 상품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자세한 내용은 고객만족센터 1:1 E-MAIL상담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고객님의 마음이 바뀌어 교환, 반품을 하실 경우 상품반송 비용은 고객님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단순 변심, 색상 교환, 사이즈 교환 등 포함)

기타 안내

REVIEW

상품의 사용후기를 적어주세요.

게시물이 없습니다

상품후기작성 모두보기

Q&A

상품에 대해 궁금한 점을 해결해 드립니다.

게시물이 없습니다

상품문의하기 모두보기